인공지능 회의인 'AICON' 28일 김대중컨벤션센터서 개막. 김대중컨벤션센터 제공
인공지능 회의인 'AICON' 28일 김대중컨벤션센터서 개막. 김대중컨벤션센터 제공

대한민국 인공지능 대표도시 광주에서 AI 제품과 기술을 한눈에 볼 장이 열린다.
 
인공지능 전시회 'AI TECH+'와 콘퍼런스 인공지능 회의인 'AICON 광주 2022'가 28일부터 30일까지 3일간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린다.

올해 처음 개최되는 AI TECH+는 인공지능산업융합사업단, 한국인공지능협회, KOTRA(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김대중컨벤션센터가 주관하고 전남대학교, GIST(광주과학기술원), 호남대학교, 조선대학교가 협력 기관으로 함께 한다.
 
전시주제는 'RE:AI(Real Experience Artificial Intelligence)'로, AI 특화 체험형 전시가 주로 이루어질 계획이다. 연구와 개발, R&D 성과 전시, AI 제품 소개 등 인공지능 성과를 공유하고, 쉽고 즐겁게 인공지능을 경험할 특별 홍보관(체험행사)을 통해 전문성과 동시에 시민을 대상으로 한 인공지능산업 인식 제고도 기대된다.
 
주요 전시 품목은 Things, Environment, Convergence, Human, Data 총 5가지로 나뉜다.

'Things' 품목은 AI 반도체, 머신러닝, 블록체인, AI 모듈, AI 센서, AI 솔루션 등 AI의 원리가 되는 기술들과 딥페이크, 플랫폼, 클라우드 등 데이터 응용 사업도 포함한다.
 
'Environment' 품목은 스마트그리드, 기후 위기, 탄소중립, 에너지, 지구온난화, 공기, 재해재난 예방 등 환경보호와 에너지 효율성을 극대화할 기술이 집약되어 있다.
 
'Convergence' 품목은 AI+X, 로봇, 드론, 핀테크, 블록체인, 메타버스, 스마트시티, 애플리케이션, 스마트 팜, 지능형 이동체, 자율주행, 스마트팩토리, AI 서비스, AI 광고, 음성/이미지/영상 인식 등 최근 떠오르고 있는 AI 산업군으로 구성되어 있다.
 
'Human' 품목은 AI 윤리, 에듀테크, 뇌 교육, 돌봄서비스, 헬스케어, 보안 등 일상과 밀접한 인공지능 제품들을 소개한다.
 
'Data' 품목은 빅데이터, 데이터마이닝, 데이터 거버넌스, AI 데이터칩, 메타데이터 등 데이터를 중점적으로 다루는 AI 기업들이 참여한다.
 
또한, 전시에 참가하는 기업들은 다양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IR 피칭 & 1대1 상담회'에서는 투자자 및 해외 바이어 매칭의 기회가 주어진다. '기술거래마켓'에서는 특정 기술을 필요로 하는 국내 기업과의 자리가 만들어진다. 이를 통해 기업 홍보는 물론 경쟁력 향상 및 실질적인 해외시장 개척 성과를 얻을 것으로 보인다.
 
전시와 함께 AI 전문 콘퍼런스도 진행될 예정이다. 인공지능산업융합사업단에서 주관하는 글로벌 AI 콘퍼런스 'AICON 광주 2022'와 전라남도농업기술원에서 주관하는 '농산업 AI 혁신기술 국제 컨퍼런스'가 AI TECH+ 와 함께 열린다.
 
'농산업 AI 혁신기술 국제 컨퍼런스'는 AI농업에 대한 콘퍼런스로, 지능형 스마트팜 표준화, 국내·외 농산업 AI 활용 사례에 대한 논의 및 중국 구이저우성 농산업교류 업무협약 체결이 예정되어 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 이메일 : jebo@cbs.co.kr
  • 카카오톡 : @노컷뉴스
  • 사이트 : https://url.kr/b71afn

광주CBS 김형로 기자 khn5029@hanmail.net

<노컷뉴스에서 미디어N을 통해 제공한 기사입니다.>

Copyright ⓒ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